0

네트워크뉴스

뒤로가기
제목

혼인신고 8일 만에 남편 때려죽여 경북신문

작성자 한창건(ip:)

작성일 2022-10-04

조회 4

평점 0점  

추천 추천하기

내용

혼인신고 8일 만에 혼인신고를 취소해달라며, 남편을 때려죽인 여성이 징역 10년을 선고받았다. 그는 지난 4월 혼인신고 취소를 거부하는 남편을 알몸상태로 손과 발을 묶어 폭행했고, 결국 남편은 목이 꺾인 상태로 숨졌습니다. 남편이 목숨을 잃어가고 있는 와중에도 피고인은 옆에서 술을 마시고 있었고, 뒤늦게 남편이 저체온증에 시달리는 것 같다며 신고했습니다. 피고인은 1심에서 상해치사, 현주건조물방화, 공동주거침입, 특수재물손괴 범죄를 저질러 징역 8년을 선고받았지만 불복해 항소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따라서 항소심 재판부는 여러 차례 폭력을 가한 행위, 허위신고 후 범행 흔적을 지우려고 한 것은 명백한 범죄하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피고인이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고 있고, 양극성 정동장애가 있다는 점을 고려해 징역 10년 형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혼인신고 #서울고법 #춘천재판부 #징역 #양극성정동장애 #경북신문 #은결아나운서 #은결기자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

댓글 수정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수정 취소
비밀번호
확인 취소